에스쇼핑

미스트롯2, 초등부 VS 중고등부의 반란, "우리가 바로 트롯 뉴노멀 세대다"

가 -가 +

모동희 기자
기사입력 2021-01-10 [12:08]

[성남일보] 북풍한파를 아랑곳 하지 않고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미스트롯2 초증부와 중고등부의 반격이 예상치 않다는 소식입니다. 

 

미스트롯2, 초등부 VS 중고등부의 반란, "우리가 바로 트롯 뉴노멀 세대다" 영상뉴스 보기 

 

시청자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지난 7일 방송된 미스트롯2 4회 방송에서는 본선에 오른 초등부와 중고등부의 본선 경연이 후끈 달아 올랐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나타난 초등부와 중고등부의 심정은 “이 멤버 그대로 데뷔했으면 좋겠다”는 의지를 담은 공연이 무대를 달궜죠. 

그래서 귀여운 초등부와 중고등부의 남다른 공연에 시청자 여러분들도 박수를 보내셨을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초등부 탈락자들의 눈물바다도 시청자들의 마음을 찐하게 했습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미스트롯2 본선 1라운드 팀 미션의 본격 서막이 올랐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팬들의 관심을 끈 출전부는 초등부와 중고등부. 

 

초등부의 임서원, 김다현, 김태연 등의 멤버가 속한 초등부와 전유진, 이예은, 성민지 등이 함께한 중고등부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한 무대를 펼치며 마스터들을 놀라게 했기 때문입니다.

 

예선전에서 안방극장을 미소와 환호로 들썩이게 만들었던 초등부 멤버 임서원, 김다현, 김태연, 황승아 등은 7, 80년대 교복과 교련복 등 추억을 소환하는 레트로 의상을 선보였습니다. 

 

무대에 오른 초등부 ‘수빈이네 일곱자매’는 연습 도중 크고 작은 갈등을 겪었음에도 불구하고 완벽 군무에 시원한 가창력을 선보였습니다. 

 

이어 펼쳐진 무대에서 이들은 연신 손하트를 날리는 깜찍한 자태로 마스터들의 미소를 절로 불러일으키기도 했습니다. 멤버들은 창의성이 돋보이는 안무 구성과 흐트러짐 없는 가창력을 선보였습니다. 

 

그러나 7명중 임서원, 김다현, 김수빈, 김태연 등 4명만이 진출하게 되자 탈락자들의 눈물바다가 연출되기도 했습니다. 

 

초등부 경연에 대해 지난해 경연 참가자에서 경연 마스터로 처지가 바뀐 정동원은 1년 전 자신의 무대가 떠오른 듯 감격한 표정을 짓더니 “그때 생각이 난다”며 울컥하는 장면이 방송을 타기도 했습니다. 

 

이어 정동원은 “마음이 공감된다. 울지 말고 좋은 결과 있을 테니 항상 웃길 바란다”고 토닥이는 선배다운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이어진 중고등부의 경연. 전유진과 안정적인 가창력의 성민지, 퍼포먼스 강자 ‘파스텔걸스’가 속한 중고등부 ‘성민지화자좋다’가 에너지 넘치는 자태로 등장해 마스터들의 환호를 받습니다. 

 

이들은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소상공인들에게 희망과 위로를 선사하기 위해 택한 곡 ‘손님온다’를 열창했습니다. 

 

마치 프로 걸그룹 무대를 연상케 하는 완벽한 칼 군무와 흔들림 없는 가창 실력을 펼쳤고 끝내 올하트 축포를 터트렸습니다. 

 

공연이 끝난 후 마스터들은 “소름끼칠 만큼 완벽했다”, “단점이 하나도 보이지 않았다”, “기존 프로 아이돌과 견줘도 손색이 없다” 등 극찬을 쏟아내며 기립 박수를 보내 다음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역시 중고등부라는 평가를 받은 것이죠. 그래서 2차전 본선에 오른 중고등부와 초등부의 공연에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것입니다. 이들은 말 그래도 차세대 한국트롯의 희망이기 때문입니다.

 

한편 이날 방송된 TV 조선 원조 트롯 오디션 미스트롯2 4회 방송 최고 시청률이 29.4%, 그리고 전체 시청률이 26.7%를 기록하며 4주 연속 지상파-종편-케이블, 전 채널 예능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습니다. 

 

역시 미스트롯2라는 생각이 듭니다.미스트롯2는 이날 4회 방송에서 본선 1라운드 장르별 팀미션을 통해 31팀, 39명의 본선 2라운드 진출자를 확정했습니다. 

 

이날 대망의 팀미션 진은 기본기 탄탄한 춤 실력과 숨겨온 폭풍 가창력을 폭발시키며 단숨에 차세대 트롯퀸으로 우뚝 선 아이돌부 황우림이 차지했습니다. 정말 의외였습니다. 

 

이어 추가 합격자 발표에 나서 대학부 방수정과 타장르부 은가은, 그리고 전 라운드 진으로 선발됐으나 팀미션 탈락이란 뼈아픈 결과를 받았던 현역부 B조 윤태화가 기적적으로 생존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중반을 향해 가고 있는 미스트롯2는 말 그대로 예측불허의 트롯대전이 펼쳐지고 있는 것입니다. 

 

한편 TV조선 5회 방송은 오는 14일 밤 10시에 방송됨니다. 

 

 

 

 

모동희 기자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성남일보. All rights reserved.